유재석·MBC, '무한도전' 하차설에 대해 같은 공식입장 밝혀

중앙일보

입력 2018.03.05 17:49

업데이트 2018.03.06 03:37

[포토]결혼식 사회 맡은 유재석, 현진아 축

[포토]결혼식 사회 맡은 유재석, 현진아 축

개그맨 유재석 측이 MBC '무한도전' 하차설에 대해 "결정된 건 아무 것도 없다"고 밝혔다.

5일 뉴스엔에 따르면 유재석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여러가지 가능성을 두고 논의 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고 답했다.

MBC와 무한도전 제작진 역시 "여러가지 방안을 놓고 논의 중"이라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앞서 뉴스1은 무한도전이 새 판을 짜는 과정 중에 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김태호 PD의 하차와 함께 유재석·박명수·하하 등이 멤버 교체에 관한 의견을 냈으며 무도 제작진은 새 멤버 영입을 위해 조심스럽게 접촉 중"이라고 말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