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장이 더 많이 먹는" 강식당 첫 예고편 공개

중앙일보

입력 2017.11.29 15:52

업데이트 2017.11.29 15:53

11월 29일 tvN '신서유기 외전 강식당' 예고편이 처음 공개됐다.

[강식당 예고편 캡쳐]

[강식당 예고편 캡쳐]

예고편에는 개업 준비를 시작하는 '신서유기' 멤버 이수근, 은지원, 안재현, 송민호의 모습이 그려졌다.

나영석 PD는 사전 모임에서 부담감을 토로하는 강호동에게 "형이 메인 셰프"라고 말했다.

강호동은 "평생을 먹는 것만 한 사람이다. 난 계란 프라이도 못 한다"며 "이런 걸 재미있어하는 걸 아는데 그래도 이건 아니다"라며 걱정했다.

[사진 tvN '강식당' 방송화면 캡처]

[사진 tvN '강식당' 방송화면 캡처]

[사진 tvN '강식당' 방송화면 캡처]

[사진 tvN '강식당' 방송화면 캡처]

이어 예고편에서는 남기지 않고 먹을 수 있을까 걱정되는 초대형 사이즈의 '강호동까스'의 압도적인 자태에 손님들이 깜짝 놀라는 모습이 공개됐다.

또한 첫 영업에서 적자를 보고 실의에 잠긴 강호동의 모습도 그려졌다. 이수근은 옆에서 "재료 사 온 게 38만 원인데 22만 원 팔았다"며 "'신서유기'나 열심히 하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식당'에서 강호동은 주방장, 이수근-안재현 씨는 주방 보조, 은지원-송민호 씨는 홀서빙을 담당한다.

'강식당'은 첫 방송은 12월 5일 오후 10시 50분 방영된다.

[사진 tvN '강식당' 방송화면 캡처]

[사진 tvN '강식당' 방송화면 캡처]

한편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강호동까스 정말 먹어보고 싶다" "돈까스가 사람 몸통만 하다" "예고편만 봐도 재밌을 것 같다" 등 방송이 기대된다는 반응을 보였다.

정우영 인턴기자 chung.wooyoung@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