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미노피자,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6년 연속 후원 약속

중앙일보

입력 2017.08.28 16:44

도미노피자가 6년 연속 어린이 지원에 나섰다. 도미노피자는 글로벌 아동복지 전문기관인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어깨동무 캠페인 시즌6’ 협약을 맺었다고 28일 밝혔다.

전국 440여 개 매장과 연계해 해당 지역 어린이 도와
피자 판매 수익 일부, 임직원 모금 등으로 연간 1억원 지원

2012년 시작한 이 캠페인은 전국 440여 개 도미노피자 매장이 해당 지역에 있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소속 어린이들에게 후원금을 지원하는 지역사회공헌활동이다. 후원금은 연간 1억원 정도다.

도미노피자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24일 '어깨동무 캠페인 시즌6'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 손은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홍보대사(탤런트), 오광현 도미노피자 회장. [사진 도미노피자]

도미노피자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24일 '어깨동무 캠페인 시즌6'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 손은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홍보대사(탤런트), 오광현 도미노피자 회장. [사진 도미노피자]

이 후원금은 도미노피자에서 판매하는 메뉴 중 희망나눔세트를 포함한 모든 세트 메뉴의 판매 수익금 일부와 도미노피자 임직원이 모금한 후원금으로 조성된 ‘희망나눔기금’을 통해 마련된다.

차현주 도미노피자 브랜드전략실 이사는 “사회적·경제적으로 어려운 여건에 있는 어린이들이 꿈을 이룰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통해 지속해서 응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현주 기자 chj80@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