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짱 홍영기 아들 "여자 대통령은 나쁜 사람이야"

중앙일보

입력 2017.07.28 18:35

홍영기(왼쪽)와 이재원 군.

홍영기(왼쪽)와 이재원 군.

comedy TV '얼짱시대' 시리즈, tvN '현장토크쇼 택시' 등 다수 방송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려온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스타 홍영기 아들 재원 군이 장래희망을 밝힌 영상이 화제다. 홍영기는 SNS상에서 68만명이 넘는 팔로어를 보유하고 있다.

[사진 홍영기 유튜브 캡처]

[사진 홍영기 유튜브 캡처]

24일 홍영기는 유튜브를 통해 지난해 촬영한 재원 군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홍영기는 "재원이 커서 나중에 뭐 되고 싶냐"고 물었다. 그러자 재원 군은 "대통령"이라고 말했다. 재원 군은 "안경 좀 벗으라"는 엄마의 말에도 끝까지 벗지 않았다. 그러다 "안경 쓰면 대통령 될 수 없다"는 말에 살짝 안경을 내리기도 했다.

[사진 홍영기 유튜브 캡처]

[사진 홍영기 유튜브 캡처]

재원 군은 "대통령이 되면 뭐할 거야"라는 질문에 "놀 거야"라는 순수한 답변을 내놓기도 했다.

[사진 홍영기 유튜브 캡처]

[사진 홍영기 유튜브 캡처]

재원 군은 "우리나라 대통령 여자야"라는 말에 "나쁜 사람이야"라고 말했다. "대통령 나쁜 사람 아니야"라는 말에는 "(나쁜 사람) 맞아"라고 답했다. 이는 지난해 박근혜 전 대통령 재직 당시 촬영된 영상이다. 홍영기는 자막을 통해 "그냥 모든 직업이 악당인 줄 알고 나쁜 사람이라고 말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홍영기는 2014년 21세 당시 18세이던 얼짱 출신 이세용과 결혼한 사실을 알렸다. 슬하에 재원·세원 군을 두고 있다.

다음은 홍영기가 SNS에 올린 사진들.

[사진 홍영기 인스타그램]

[사진 홍영기 인스타그램]

[사진 홍영기 인스타그램]

[사진 홍영기 인스타그램]

[사진 홍영기 인스타그램]

[사진 홍영기 인스타그램]

[사진 홍영기 인스타그램]

[사진 홍영기 인스타그램]

[사진 홍영기 인스타그램]

[사진 홍영기 인스타그램]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