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부고속도로 버스-승용차 추돌…2명 사망

중앙일보

입력 2017.07.09 15:59

업데이트 2017.07.09 16:26

[사진 YTN 방송 캡처]

[사진 YTN 방송 캡처]

9일 오후 2시 50분께 경부고속도로 상행선 양재나들목 인근에서 광역버스와 승용차 5∼6대가 부딪치는 다중 추돌사고가 발생해 2명이 사망했으며 여러 명이 부상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사고가 난 버스 밑에 승용차가 깔려 있어 일부 사망자가 있다는 우려도 있지만 아직 정확한 상황은 파악되지 않고 있다. 사고 당시 현장에는 비가 많이 내리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이 사고 발생 이후 고속도로 3개 차로를 통제한 채 구조 작업을 벌이고 있어 극심한 교통 혼잡이 빚어지고 있다.

경찰은 빗길 부주의로 사고가 났을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 차로는 2개 차로만 소통 가능하기 때문에 다른 곳으로 우회 운행 바란다"고 당부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