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년층 '맞춤형 곡물 유동식' 제품 개발···면역기능도 강화

중앙일보

입력 2017.06.08 16:26

뉴트러스트 브랜드

뉴트러스트 브랜드

씹는 과정과 삼키는 기능이 약화된 고령층을 위한 맞춤형 곡물유동식 제품의 개발로 국내 농산물의 소비촉진과 고령자 친화형 식품산업 시장의 확대가 기대되고 있다.

농림수산식품기술기획평가원(이하, 농기평, 원장 오경태)은 농식품 R&D 과제를 지원하여 “고령층을 타겟으로 한 면역증진 곡물유동식 제품 개발에 성공하였다”고 밝혔다. 개발된 제품은 통곡영양밀과 통곡영양미음 등으로 영양균형, 면역증진, 저나트륨 및 저작능력을 고려한 고령자 맞춤형 유동식 제품으로 국산 통곡을 50% 이상 사용하였다.

곡물유동식 상품사진

곡물유동식 상품사진

농림축산식품부와 농기평은 고부가가치식품기술개발사업을 통해 지난 2014년부터 2년간 고령층의 영양섭취 및 면역증진을 위한 곡물유동식 제품을 개발하는 연구를 지원하였다.

이번 연구를 주관한 헬스밸런스(주) 연구팀은 과열수증기법을 통해 영양성분의 보존, 살균, 탈취, 팽화 기능을 현미가공에 응용하여 현미의 당지수(Glycemic Index)*를 백미 대비 1/2, 현미 대비 2/3로 낮추고 GABA(Gamma Amigo Butric Acid)*함량은 백미의 10배, 현미의 2배로 증가시켰으며,

특수의료용 중심의 환자식이 대부분인 고령친화식품 시장에서 면역력을 증진하고 나트륨을 100g 당 120mg 미만으로 낮춘 일반식으로 개발된 것이 특징이라고 밝혔다.

주관연구기관인 헬스밸런스(주) 이병주 이사는 하반기에 섭취 편의성이 높고 면역기능이 강화된 씨리얼 출시 및 수출시장을 확보할 계획으로 일반 고령식에 대한 수요를 해소할 뿐만 아니라 국내 농산자원의 소비 촉진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전망하였다.

오경태 농기평 원장은 “고령층의 치아 및 소화 등 신체적 기능저하에 따른 영양불균형 해소 및 섭취방식의 다양화를 위한 연구지원 확대로 건강문제 해결을 위한 식품개발에 더욱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