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젤리나 졸리 ”영화 활동 줄인다, 가족에 집중하겠다”

중앙일보

입력 2017.03.28 12:19

업데이트 2017.05.16 19:02

전 남편인 브래드 피트와 소송 마무리 단계인 안젤리나 졸리(오른쪽).

전 남편인 브래드 피트와 소송 마무리 단계인 안젤리나 졸리(오른쪽).

최근 브래드 피트와 이혼한 할리우드 배우 안젤리나 졸리가 "앞으론 해외 봉사활동에 삶의 초점을 맞출 것"이라고 밝혔다.


졸리는 최근 미국 매체인 '헬로' 잡지와의 인터뷰에서 "배우 활동을 자제하고 그 대신 아이들과 함께 여러 나라를 방문하며 나날을 보낼 것”라고 말했다.

"아이들과 해외봉사에 삶의 초점 맞출 것"
브래드 피트와 이혼소송은 마무리 단계

배우 활동 계획도 언급했다. 졸리는 “나는 영화에 덜 집중할 생각”이라며 “가족과 외교 봉사 활동에 더 전념할 것”이라고 잠정적 활동 중단을 암시했다.

지난해 9월 피트와 이혼을 발표한 졸리는 현재는 소송 마무리 단계다. 

조진형 기자 enish@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