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추린 뉴스] 김기춘 “오늘 탄핵심판 건강상 불출석”

중앙일보

입력 2017.02.07 01:38

지면보기

종합 18면

7일 열리는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11차 변론에 증인으로 채택된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이 헌법재판소에 건강 상태를 이유로 삼은 불출석 사유서를 냈다. 김 전 실장은 헌재에 “수일간 안정을 취한 이후 다시 헌재의 증인 출석 요구가 있으면 응하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