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중앙일보

입력 2017.01.24 02:30

업데이트 2017.01.24 02:32

지면보기

종합 19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설날을 앞두고 23일 설빔을 차려입은 ‘부리도어린이집’ 원생들이 서울 송파구의 한 경로당에서 어르신들에게 세배를 하고 있다. 설빔은 설에 옷을 차려입는다는 의미의 ‘세장(歲粧)’이라고도 부르며, 묵은 것을 떨치고 새롭게 출발한다는 의미로 입는 옷이다. [뉴시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