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브리핑] 강태선 회장 부부 고액기부자모임 가입

중앙일보

입력 2017.01.05 01:00

지면보기

경제 06면

아웃도어기업 블랙야크는 강태선 회장 부부가 1억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Honor Society) 회원이 됐다고 4일 밝혔다. 올해 첫 부부 회원이다. 강 회장과 부인 김희월씨는 각각 1억원 기부를 약속했다. 강 회장은 “이번 기부가 새터민과 다문화가족을 포함한 소외계층의 자립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