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노숙인 진료 요셉의원, 아산상 대상

중앙일보

입력 2016.11.28 01:00

업데이트 2016.11.28 01:30

지면보기

종합 23면

쪽방촌 주민과 노숙인을 진료해온 서울 영등포구의 요셉의원이 제 28회 아산상 대상을 받았다. 상금 3억원. 박종철 신경정신과의원 원장이 의료봉사상을, 한국SOS어린이마을이 사회봉사상을 받았다. 사진은 요셉의원의 이문주 원장신부(오른쪽)와 정몽준 아산사회복지재단 이사장. [사진 아산사회복지재단]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