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박 대통령, 이석수 특별감찰관 사표 수리

중앙일보

입력 2016.09.23 21:36

기사 이미지

박근혜 대통령은 23일 이석수 특별감찰관의 사표를 수리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이 특별감찰관은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에 대한 감찰 내용 유출 의혹으로 검찰 수사 대상에 오르자 지난달 29일 사표를 제출했다.

박 대통령은 이후 이 특별감찰관의 사표 수리를 미뤄오다 이날 사의 표명안을 재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신홍 기자 jbjean@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