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군총장 엄현성, 연합사 부사령관 임호영

중앙일보

입력 2016.09.20 02:07

업데이트 2016.09.20 02:20

지면보기

종합 02면

기사 이미지

엄현성 총장(左), 임호영 부사령관(右)

해군참모총장에 현 합동참모본부 차장인 엄현성(58·해사 35기) 중장을, 한미연합사 부사령관에 현 합참 전략기획본부장인 임호영(57·육사 38기) 중장을 각각 내정했다고 문상균 국방부 대변인이 19일 밝혔다.

박근혜 대통령은 20일 국무회의 심의를 거쳐 두 사람에게 임명장을 준다. 임명 직후 두 사람은 대장으로 진급한다.

엄 내정자는 작전사령관, 2함대사령관 등을 역임했다. 임 내정자는 합참 전략기획본부장, 5군단장, 연합사 작전참모차장 등을 거쳤다. 중장급 이하 후속 인사도 10월 중 있을 예정이라고 한다.

박성훈 기자 park.seonghun@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