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추린 뉴스] ‘가습기 살균제’ 대형마트 전 대표 2명 소환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종합 10면

가습기 살균제 피해 사건과 관련해 이승한(70) 전 홈플러스 회장과 이철우(73) 전 롯데마트 대표가 3일 검찰에 소환됐다. 서울중앙지검 특별수사팀은 이들을 상대로 제품 개발과 출시 과정을 보고받았는지 조사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