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김정은, 이설주와 단둘이 금수산 참배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지면보기

종합 10면

기사 이미지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김정일 생일인 16일 부인 이설주와 함께 평양 금수산 태양궁전을 따로 참배했다고 노동신문이 17일 보도했다. 북한이 ‘광명성절’로 부르는 이날 황병서 인민군 총정치국장 등 고위 간부들은 김일성·김정일 부자(父子)의 시신이 안치된 금수산 태양궁전을 단체로 참배했으나 김정은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다. [사진 노동신문]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