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새론 김민재 오늘부터 우리는, MC 신고식 "김새론 26살 같다"

온라인 중앙일보

입력 2015.11.23 07:39

기사 이미지

김새론 김민재 오늘부터 우리는

김새론 김민재가 '오늘부터 우리는'을 개사한 무대로 MC 신고식을 치렀다

김민재와 김새론은 21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 여자친구의 노래 '오늘부터 우리는'을 부르며 호흡을 맞췄다.

먼저 김새론은 여자친구의 '우늘부터 우리는'을 개사한 노래를 열창했고, 이어 김민재가 개인 댄스 퍼포먼스와 랩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날 김민재가 "김새론이 16살인데 26살 같다"고 말했다.지난 22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MBC '음악중심' 새 MC로 발탁된 배우 김민재, 김새론 인터뷰가 공개됐다.

김민재는 "일주일 만나서 연습했다"고 밝혔다. 김새론은 "연습했는데 잘 나올 지는 모르겠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대본 연습 때도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임했다. 김민재는 "(김새론이) 누나같다. 16살인데 26살 같다"고 농담했다. 김새론은 "열심히 하겠다. 많이 사랑해달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새론 김민재 오늘부터 우리는 '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