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 22회 오후 2시 예고] 외국인이 말하는 한국인의 영어울렁증…"잘하는데, 왜?"

중앙일보

입력

 

기사 이미지

‘영어울렁증’이란 단어가 있을 정도로 한국인들은 영어에 대한 부담감이 큰 편이다. 초등학생 때부터 대학교를 졸업하고나서도 자격증이나 회화공부를 위해 영어를 최소 10년 이상 배우는 한국인들은 막상 외국인을 만나면 한 마디 못하는 상황을 가리키며 “외국인 공포증이 있다”고 말하기도 한다. 영어 교육과 배움에 대한 열정은 크지만 정작 ‘실전’엔 약한 한국인들, 어떤 문제가 있는 걸까?

21일 ‘비정상칼럼쇼’ 22회에선 ‘한국인의 영어’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JTBC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에 출연 중인 미국인 마크 테토(35)가 지난 10일 본지에 '[마크 테토의 비정상의 눈] 한국인이 영어로 말할 때 감탄하는 까닭은…' 칼럼을 기고했다.

이날 방송에는 JTBC 비정상회담에 출연 중인 카를로스 고리토(29·브라질), 새미 라샤드(25·이집트)도 출연해 제2외국어로 영어를 배운 경험을 함께 나눈다.

마크는 원어민으로서 '영어 격파 해법'을 제시한다. 새미는 아랍어 강사의 경험을 토대로 외국어를 배울 때 한국인이 어려워하는 부분을 날카롭게 분석하고 맞춤형 조언을 한다. 카를로스는 외국인 친구에게 직접 외국어를 배운 경험을 털어 놓으며 자신만의 '언어 습득 비법'을 전수한다.

중앙일보 '비정상칼럼쇼' 출연진은 현재 JTBC ‘비정상회담’에 출연하며 중앙일보 지면에 ‘비정상의 눈’ 칼럼을 연재하고 있다. 방송 진행은 중앙일보 강찬호 논설위원이 맡는다.

22일 18회 방송은 오후 2시 중앙일보 홈페이지 오피니언 코너(httpS://www.joongang.co.kr/opinion/opinioncast)에서 볼 수 있다.

김하온 기자 kim.haon@joongang.co.kr

중앙일보 인터넷방송 다시보기

<strong> ▶JTBC 비정상회담 멤버인 알베르토 몬디 등 4명이 펼치는 칼럼 토크쇼 '비정상칼럼쇼'(매주 수요일 오후 2시) </strong>
<a href=http://articl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17844738><span style="color:#0505ff">[1회 다시보기]</span>알베르토 몬디 '이탈리아인은 왜 옷을 잘 입을까' </a>
<a href=http://articl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17895094><span style="color:#0505ff">[2회 다시보기]</span>타일러라쉬 '해외 유학의 이득' </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613/17945613.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3회 다시보기]</span>다니엘 린데만 '우리 모두 국제시장'</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944/17994944.html?ctg=2012><span style="color:#0505ff">[4회 다시보기]</span>장위안 "유럽 가 보니 비현실적 사고하는 줄리안 이해" </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246/18048246.html?ctg=2012><span style="color:#0505ff">[5회 다시보기]</span>다니엘 "숙모가 페루 사람이라…"</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573/18095573.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6회 다시보기]</span>다니엘 "독일은 장애인에 대한 편견 없어"</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364/18144364.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7회 다시보기]</span>알베르토 "이탈리아가 패스트푸드 싫어하는 이유"</a>
<a href=hhttpS://www.joongang.co.kr/article/685/18243685.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8회 다시보기]</span>새 멤버 마크 테토 "혁신은 문화다"</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798/18195798.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9회 다시보기]</span>4명이 한 목소리로 꼽은 로맨틱한 여행지는?</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573/18339573.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10회 다시보기]</span>미국인에겐 "어느 주에서 오셨어요?"라고 물어야…</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553/18339553.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11회 다시보기]</span>한국 역사교육은 왜 숫자만 외우게 할까?</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206/18437206.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12회 다시보기]</span>다니엘 "연락도 습관을 들여야"</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816/18483816.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13회 다시보기]</span>알베르토 “한국 라이브 뮤직은 어디 있나”</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68/18528168.html?ctg=1502 ><span style="color:#0505ff">[14회 다시보기]</span> 다니엘, “‘경단녀’말고 ‘나미살녀’로”</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576075 ><span style="color:#0505ff">[15회 다시보기]</span> 다니엘, “‘경단녀’말고 ‘나미살녀’로”</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626192 ><span style="color:#0505ff">[16회 다시보기]</span> 독일 다니엘 "한국인들이 일본놈 일본놈 하는데…"</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678363 ><span style="color:#0505ff">[17회 다시보기]</span> 독일 다니엘, 브라질인 카를로스 만나 "월드컵 7대1로 졌지만…"</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730779><span style="color:#0505ff">[18회 다시보기]</span> 다니엘 “좋은 선입관도 없애고 싶다"</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730779><span style="color:#0505ff">[19회 다시보기]</span> 카를로스 “브라질도 명절 스트레스 한국과 똑같아"</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814859><span style="color:#0505ff">[19회 다시보기]</span> 새미 "한국인의 정, 외국인 대할 때만 남아 있는지"</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857255><span style="color:#0505ff">[20회 다시보기]</span>다니엘 "강연에서 '꿈을 가져라'라고 하지만 더 중요한 건…"</a>

<strong> ▶박태균 전 중앙일보 식품의약전문기자의 '명의가 본 기적'(격주 월요일 오후 2시) </strong>
<a href=http://pic.joins.com/photo/article/article.asp?total_id=17928718><span style="color:#0505ff">[1회 다시보기]</span> '폐렴 명의' 정기석 "발병 4시간 안에 항생제, 사망률 결정한다" </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396/18029396.html?ctg=2012><span style="color:#0505ff">[2회 다시보기]</span>분당서울대병원 이동호 교수 "10~15cm 암 덩어리도 치료"</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850/18129850.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3회 다시보기]</span>이국종 교수 "죽는 날 관속에 가져갈 건 환자명부 뿐" </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928/18230928.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4회 다시보기]</span>강재헌 교수 "비만치료의 기적은 의사 아닌 환자가 이루어 내는 것"</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746/18278746.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5회 다시보기]</span>주천기 교수 "추기경 각막 적출, 조심스럽고 긴장됐다" </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813/18422813.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6회 다시보기]</span>김영훈 교수 "부정맥, 악성은 자칫하면 급사 위험…반드시 조기 치료해야"</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93/18561193.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7회 다시보기]</span>황대용 교수 “대장암 걸리는 유명인 많은 건…주량도 원인"</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663106 ><span style="color:#0505ff">[8회 다시보기]</span>이형래 교수 “4기에 절망해 산으로 가려했던 노인을 살린 건…"</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798779 ><span style="color:#0505ff">[9회 다시보기]</span>김진욱 교수 “간질환 치료 획기적 발전…복수?황달 와도 정상 회복 가능"</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890306><span style="color:#0505ff">[10회 다시보기]</span>이근영 교수 "고령 임신부, 만삭 출산 당연하게 생각해선 안돼"</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952/18007952.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메르스 특별좌담1]</span>전병률 전 질병관리본부장 "메르스는 기습 공격"</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586/18046586.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메르스 특별좌담2]</span>기모란 국립암대학원 교수 "일부 환자 감염 경로 파악 안돼"</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370/18078370.html?ctg=1200 ><span style="color:#0505ff">[메르스 특별좌담3]</span>김윤 서울의대 교수 "낙관적 전망 반복하면 신뢰 잃어"</a>

<strong>▶중앙일보 촌철살인 4인방 김진·배명복·채인택·강찬호 논설위원이 진행하는 본격 시사 대담프로그램 '직격인터뷰'(매주 목요일 오후 2시) </strong>
<a href=http://articl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17852121><span style="color:#0505ff">[1회 다시보기]</span>오세훈 전 서울시장 "서울시 100년 대계 정책…박원순, 전시행정으로 매도"</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019/17958019.html?ctg=2012><span style="color:#0505ff">[2회 다시보기]</span>나경원 외통위원장 "대통령, 폭넓은 인사로 부정적 이미지 불식시켜야"</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952/18007952.html?ctg=2012><span style="color:#0505ff">[3회 다시보기]</span>전병률 전 질병관리본부장 "메르스는 기습 공격"</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209/18049209.html?ctg=2012><span style="color:#0505ff">[4회 다시보기]</span>김문수 "보수의 뿌리 대구서 혁신의 깃발 들겠다"</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978/18097978.html?ctg=2012><span style="color:#0505ff">[5회 다시보기]</span>이정현 "대통령 거부권 행사 불가피" </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938/18154938.html?ctg=2012><span style="color:#0505ff">[6회 다시보기]</span>이상돈 "국민 신뢰 저버린 박 대통령이 가장 큰 배신"</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382/18208382.html?ctg=2012><span style="color:#0505ff">[7회 다시보기]</span>박병주 "첨단 의료만 자랑하고 기본 의료는 방치했다"</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088/18239088.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8회 다시보기]</span>이혜훈 “박 대통령, 총선에 관여하면 절대 안 돼…필패(必敗)할 것”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747/18288747.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9회 다시보기]</span>박주선 새정치민주연합 의원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856/18355856.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10회 다시보기]</span> 황준국 본부장 “북한에 '도발하면 단호한 대응' 메시지 전달해야”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694/18401694.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11회 다시보기]</span> 양봉민 "의료개혁, 정부가 주도해야"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31/18448131.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12회 다시보기]</span> 박창식 의원 "박기춘,심학봉 의원 사퇴하는게 옳다"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476/18485476.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13회 다시보기]</span> 이정현 최고위원 "하루에 48번 대통령 전화 받은 적 있다"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915/18568915.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14회 다시보기]</span> 남경필 "총선 후 여야 의석 따라 총리·부총리 나눠야"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371/18612371.html?ctg=2012><span style="color:#0505ff">[15회 다시보기]</span> 박형준 "말 잘 듣는 여당 원하겠지만 그런 인식 넘어서야 한다"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682071><span style="color:#0505ff">[16회 다시보기]</span> 황영철 의원 "호남, 문재인에게 안 중요할 수 있는 건…"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371/18612371.html?ctg=2012><span style="color:#0505ff">[17회 다시보기]</span> 이상희 전 장관 “우리가 중국의 머리가 되는 방법 있다”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715312><span style="color:#0505ff">[18회 다시보기]</span> 김학용 "윤상현의 김무성 관련 발언, 특보 입장에서 적절치 않다"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723684><span style="color:#0505ff">[19회 다시보기]</span> 심상정 “정부, 대국민 사기극"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732577><span style="color:#0505ff">[20회 다시보기]</span> 신격수 “일본 안보 법안 통과, 긍정적 측면도”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732577><span style="color:#0505ff">[특집 다시보기]</span> 이시이 가즈미 "中보다 韓에 대한 악감정 유독 큰 이유…한국의 너무 즉각적인 반응 때문"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8799367><span style="color:#0505ff">[21회 다시보기]</span> 장윤석 "작은 농촌 지역구 다시 합쳐 거대 선거구 만드는 역설"

<strong> ▶이훈범 중앙일보 논설위원이 진행하는 본격 시사 토크쇼 '누드코리아'(격주 월요일 오후 2시) </strong>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451/17828451.html?ctg=2012><span style="color:#0505ff">[1회 다시보기]</span>유승민 새누리당 원내대표 "박 대통령, 10년 전엔 귀 열려 있었다" </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804/17978804.html?ctg=2012><span style="color:#0505ff">[2회 다시보기]</span>5억 스타강사 그웬 리, 의류 생산관리 여직원의 변신</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587/18152587.html?ctg=2012><span style="color:#0505ff">[3회 다시보기]</span>새누리 정두언 "대통령 제왕적 정치하고 있다"</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151/18327151.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4회 다시보기]</span>서영교 의원 "안녕하세요. '사이다 국회의원'입니다."</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793/18377793.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5회 다시보기]</span> 안철수 "3년간 대한민국서 제일 많이 디스당한 사람, 나"</a>
<a href=httpS://www.joongang.co.kr/article/909/18483909.html?ctg=2012 ><span style="color:#0505ff">[6회 다시보기]</span> 김세연, 유승민과의 비교에 "감히 롤 모델…"</a>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