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스페셜' 이재은, 김미화에게 이혼연습 조언 "이혼? 중요한 건 나다…"

온라인 중앙일보

입력

이재은

 
이재은, 김미화에게 이혼연습 조언 구해 "인생이 원래 그렇게 쓸쓸한거야"

'SBS스페셜' 배우 이재은이 위기의 결혼생활에 대한 조언을 개그우먼 김미화에게 구했다.

28일 방송된 SBS 교양프로그램 'SBS스페셜'에서는 '이혼 연습, 이혼을 꿈꾸는 당신에게'란 타이틀로 방송됐다. 이재은은 위기의 부부 중 한 커플로 등장했다.

이재은은 남편 이경수 교수에게 이혼신청서를 받아들고 당황스러워 했다. 이후 이혼 공부를 시작한 이재은은 "이 일은 하고 싶다"는 마음을 전하며 김미화를 찾았다.

이재은은 과거 김미화가 '순악질여사'로 활약했을 당시 딸로 출연하면서 호흡을 맞췄다. 때문에 이재은은 김미화에 대해 "언니라고 해야 할지, 엄마라고 해야 할지 모르겠다"며 "속 깊은 얘기도 털어 놓을 수 있는 분"이라고 소개했다.

김미화는 이재은의 얘기를 한참 들은 뒤 "이혼이라는 게, 법적으로 가게 되면 서로 안 좋은걸 다 헐뜯고 공방이 되는 것"이라며 "지금은 이혼신청서가 한 페이지지만 그러면서 100페이지가 되는 것"이라고 조언했다.

이어 "원래 모든 사람이 쓸쓸하고 외롭다"며 "나도 남편이 있지만, 내 인생에서 제일 중요한건 나다. 그리고 모든 문제의 원인은 나다. 나를 기분 좋게 만들어야 한다"고 말하면서 이재은을 격려했다.

김미화의 말에 이재은은 눈물을 보이며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