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세븐, 그림자는 길어지고 음원 공개… '뮤지컬에 집중할 때'

온라인 중앙일보

입력

세븐 그림자는 길어지고 [사진 뮤지컬 `엘리자벳` 앨범 자켓]

가수 세븐(SE7EN)이 뮤지컬 ‘엘리자벳’에 죽음 역할로 캐스팅 된 본명 최동욱으로 부른 ‘그림자는 길어지고(Die Schatten werden langer)’의 풀 버전 음원을 각종 음원 사이트에 8일 낮 공개했다.

세븐(SE7EN)은 2012년 발매된 미니 앨범 이후 3년 3개월 만에 본명 최동욱으로 자신이 맡은 뮤지컬 넘버로 음원을 발표하는 셈이다.

뮤지컬 ‘엘리자벳’의 대표곡인 ‘그림자는 길어지고’는 아버지와의 정치적 대립과 어머니의 무관심 속에서 방황하는 비운의 황태자 루돌프가 죽음과 극적으로 재회하는 장면에서 부르는 듀엣곡으로 뮤지컬 ‘엘리자벳’ 초연에서 황태자 루돌프를 연기한 김승대의 음성도 함께 포함돼 있다.

세븐의 측근은 "세븐은 현재 뮤지컬에만 전념하고 있다"며 뮤지컬과 관련해 특훈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세븐은 초심으로 돌아가 뮤지컬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뮤지컬 ‘엘리자벳’은 2012년, 2013년 공연에서 활약했던 옥주현, 전동석, 김수용, 최민철, 이지훈 등 최정예 배우들이 총출동하고 뮤지컬 배우 조정은, 뮤지컬 배우 겸 탤런트 신성록, 가수 최동욱 등 새로운 배우들이 무대에 올라 작품의 풍성함을 더한다.

죽음마저 사랑에 빠지게 한 아름다운 황후 뮤지컬 ‘엘리자벳’은 6월 13일부터 9월 6일까지 블루스퀘어 삼성전자홀에서 공연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