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우혁 "저는 노현정 아나운서가 좋아요"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후속곡 '플립 리버스'로 인기 재충전을 시작한 장우혁이 KBS2TV '스타골든벨'에 출연, 노현정 아나운서에 대한 관심을 나타냈다.

MC 지석진이 김건모에게 절친한 후배 장우혁과 노현정 아나운서 둘 중에 한명을 선택한다면 누구를 택하겠느냐는 질문에 김건모가 주춤하자, 장우혁은 "저는 노현정씨가 좋아요"라고 웃음바다로 만든 것.

이에 김건모도 "노현정 아나운서 때문에 출연을 결심한 것"이라고 말하자 당사자인 노현정은 "두 분의 사랑을 방해하고 싶지 않다"고 말해 폭소탄을 터트렸다.

한편 이날 녹화에는 김C가 출연, 방송 최초 성대모사에 도전해 눈길을 끌었다.

개그맨 김영철이 구준엽에게 하춘화 성대모사를 전수하면서 시작된 성대모사는 김건모, 장우혁, 빈, 이성진, 김종민 등에게 옮겨 붙었다. 평소에 성대모사를 잘 하지 않던 스타들이 선배가수 하춘화의 성대모사 릴레이를 벌인 것.

김C는 "방송 출연 최초로 성대모사에 도전한다"며 출연자들과 방청객들을 폭소의 도가니로 몰아넣었다.

장우혁과 김건모의 화려한 댄스와 재치있는 입담과 성대모사로 한바탕 재미를 선사할 KBS '스타 골든벨'은 오는 26일 방영된다.

고뉴스=백민재 기자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