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미나리꽝엔 벌써 봄내음

중앙일보

입력 2015.01.07 00:27

업데이트 2015.01.07 00:35

지면보기

종합 21면

6일 부산시 기장군 철마면에서 농민들이 미나리를 수확하고 있다. 깨끗한 물에서 자라는 이곳 미나리는 맛과 향이 우수하다는 평을 듣고 있다.

송봉근 기자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모비온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