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노키오' 박신혜 이유비, 영화 '상의원'에서 또 만나다? "한복 자태도 곱네"

온라인 중앙일보

입력 2014.12.15 15:08

드라마 ‘피노키오’에 함께 출연하는 배우 박신혜(24)와 이유비(24)의 한복 자태가 주목받고 있다.

올 겨울 개봉하는 영화 ‘상의원’은 사극 장르 영화로 조선시대 왕실의 의복을 만들던 곳인 상의원을 배경으로 한다.

이 영화에서 박신혜는 왕비 역할로 주연을 맡았다. 또 박신혜와 최근 함께 SBS 드라마 ‘피노키오’에 출연하고 있는 이유비 역시 출연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상의원에서 이유비는 왕(유연석 분)의 권력을 탐하는 세력에 속한 병조판서의 딸 ‘소의’ 역할을 맡아 권력을 손에 넣기 위한 독한 후궁의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두 사람의 한복자태는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으며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피노키오 박신혜 이유비’ [사진 영화사 비단길, 와우픽쳐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