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오후부터 폭설, 눈 그치면 '최강한파' 찾아와…대한민국 '긴장'

온라인 중앙일보

입력 2014.12.15 11:39

 
월요일인 오늘(15일) 전국에 눈이 내릴 전망이다. 눈이 그친 후에는 한파가 찾아온다.

오늘 전국에는 가끔 구름이 많다가 낮부터 서울·경기를 포함해 강원 영서와 충남 서해안 지방부터 비 또는 눈이 오면서 밤에는 전국에 눈이 오겠다.

기상청은 오늘 우리나라는 남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가 점차 북서쪽에서 다가오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했다.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해상에서 만들어진 눈 구름대의 영향으로 16일에도 충남과 전라도, 제주도 산간에는 많은 눈이 내릴 전망이다. 이에 16일 아침까지 기온이 낮은 남부산지를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린다.

오늘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2도에서 영상 1도를 기록했다. 낮 최고기온은 0도에서 9도로 전날인 14일보다 높겠다.

예상 적설량(15일 11시~ 16일 자정)은 ▲ 경기동부, 강원도영서 및 산간, 충북북부, 경북북동산간, 북한(모레까지)은 5~15cm (많은 곳 강원영서 및 산간 20cm 이상) ▲ 경북북부(북동산간 제외), 충북중남부는 3~8cm ▲ 강원동해안, 경북남부, 경남서부내륙, 울릉도·독도(오늘)는 1~5cm ▲ 서울·경기도(경기동부 제외), 서해5도(오늘), 제주도산간(오늘)은 1~3cm다.

기상청은 “눈 또는 비가 그친 후 북서쪽으로부터 찬 공기가 남하함에 따라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겠고 바람도 매우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를 더욱 낮아 매우 추워지겠다”고 전했다. 화요일인 내일 수도권 낮 기온은 영하 4도 안팎에 머물겠고 체감온도는 영하 10도 가까이 내려갈 전망이다. 수요일 아침에는 서울 기온이 영하 12도까지 떨어지며 올 겨울 들어 가장 춥겠다.

한편 추위는 금요일 오후부터 풀릴 것으로 전망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오늘 오후부터 폭설’ [사진 중앙포토]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