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뱃값 오른다" 보루째 훔친 10대 검거

중앙일보

입력 2014.12.11 10:31

충남당진경찰서는 11일 영업이 끝난 마트에 침입해 담배를 훔친 혐의(특수절도)로 이모(17)군 등 4명을 검거했다고 밝혔다. 이군 등은 지난달 28일 오전 2시30분쯤 당진시의 A마트 천정을 뜯고 들어가 담배 100갑(25만원 상당)과 현금 20만원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진경찰서 이강범 수사과장은 “담뱃값 4500원 인상발표 이후 절도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며 “슈퍼마켓 등에서는 방범시설을 점검하는 등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신진호 기자 zino14@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