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아름, 사이클 도로독주 금메달…'메달 컬렉터' 등극

중앙일보

입력 2014.09.27 14:32

한국 사이클 간판 나아름(24·삼양사)이 귀중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나아름은 27일 인천 송도 사이클 도로코스에서 열린 여자 28km 도로독주에서 37분54초43을 기록하며 금메달을 획득했다. 한국 사이클은 4년 전 광저우 대회에서 이민혜가 이 종목 금메달을 획득한 데 이어 대회 2연패를 달성했다.첫 14㎞ 구간을 가장 빠른 18분56초18로 통과한 나아름은 나머지 14km 구간도 18분58초25로 주파해 다른 경쟁자들을 밀어냈다. 이날 레이스에서 두 구간 모두 18분대를 기록한 선수는 나아름이 유일했다.

나아름은 여자 단체 추발 은메달, 여자 옴니엄 동메달을 목에 건 뒤, 도로독주에서 금메달을 획득해 이번 대회에서 금·은·동메달을 각각 한개씩 획득하는 진기록을 세웠다.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