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더 더 스킨’ 스칼렛 요한슨, 전라 노출에 베드신 까지…

온라인 중앙일보

입력 2014.07.19 16:01

업데이트 2014.07.19 16:03

[사진 ‘언더 더 스킨’ 캡처]

‘언더 더 스킨’.

스칼렛 요한슨이 영화 ‘언더 더 스킨’에서 노출을 시도했다.

17일 개봉한 영화 ‘언더 더 스킨’에서 스칼렛 요한슨은 생애 첫 전라 노출을 감행했다.

앞서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는 스칼렛 요한슨이 속옷 차림으로 남자를 유혹하는 장면이 담겼다.

이어 스칼렛 요한슨은 거울에 비친 자신의 몸을 쳐다보고 또 한 남자와 격정적인 키스를 나누며 베드신을 선보이기도 했다.

‘언더 더 스킨’은 외계에서 온 에일리언(스칼렛 요한슨)이 아름다운 여인 ‘로라’의 탈을 쓰고 거리의 남자들을 유혹해 죽음에 이르게 하는 과정을 그린 SF 영화다. 마헬 파버르의 원작을 바탕으로 한 작품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언더 더 스킨’. ‘언더 더 스킨’.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