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강렬 그 자체' 쉐광 후 콜렉션

온라인 중앙일보

입력 2014.04.03 00:02

중국 북경에서 30일(현지시간) '북경 패션위크(Beijing Fashion Week)'가 한창이다. 늘씬한 모델들이 디자이너 쉐광 후(Sheguang Hu)의 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신화통신=뉴시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