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핑] 서명석 동양증권 사장 "과거 명성 찾겠다"

중앙일보

입력 2014.03.19 00:08

지면보기

경제 05면

서명석 동양증권 사장은 18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대만 위안다증권의 인수를 계기로 과거 명성을 되찾겠다”고 밝혔다. 서 사장은 “ 피해를 본 고객들에 대한 책임을 통감한다”며 “심기일전해 신뢰를 회복하고 국내 자본시장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